koko629.egloos.com

조금은 느리게 걷기

포토로그



캬~~굴

오랜만에 굴이 먹고 싶어서 석화를 찾았으나
우리 동네에서 석화찾기가..사실 횟집으로 가면 당연히 있겠지만 집에 올라가는 길에
"굴한접시 만원" 이라는 글자만 믿고 들어간곳..
간단히 먹고 싶었기 때문에 양에 연연하지 않았지만..ㅋㅋㅋ
이렇게 많이 주실줄이라..소주한병을 세병으로 변신하게 만든 굴한접시~~캬~~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메모장